목회서신

19-09-01 08:16

20190901 우리 인생도 익습니다

관리자
댓글 3

사랑하는 여러분, 시간이 참 빠르다고 생각하시지요?

맞습니다. 시간은 눈 깜짝할 사이에 놓여 있습니다. 아무도 시간을 붙잡지 못합니다. 그러나 인간은 추억을 기억하는 존재이기에, 오늘을 우리 가슴속에 담아 놓는다면, 그 시간은 내게 남아 있는 시간입니다. 그래서 신앙은 예수 이야기, 신앙 이야기를 써가는 것이며, 그냥 흘러 보내는 시간이 아니라 카이로스의 하나님이 내게 찾아오셔서 만나는 시간입니다. 그 시간을 가슴에 담아두는 사람은 은혜속에 살아가는 것입니다.

 

카이로스는 크로노스의 시간이 아닙니다.

하루 이틀 사흘 나흘 흘러가는 과거부터 미래로의 시간이 아닙니다. 어느날 내 인생 가운데 갑자기 나도 모르게 찾아오시는 시간을 카이로스라고 말합니다. 우리는 카이로스의 시간을 반드시 경험해야 합니다. 오랜 시간 하나님을 알고 말씀을 들어도 우리 가운데 나에게 찾아오신 하나님과의 일대일 만남이 없으면 신앙은 허무한 메아리에 불과하다 생각하게 됩니다.

 

오늘은 2019년 9월 첫날입니다.

우리에게 기억나는 가슴에 남아 있는 날이 되길 기도합니다. 특별히 예배를 통해 말씀이 와 닿아서 내게 하시는 말씀이기에 ‘아멘’하길 원합니다. 특별한 사건이 아니어도, 예배를 통해 나의 생각과 마음이 변화를 얻어 새사람이 된다면 이것보다 큰 사건은 없습니다. 오늘 예배 가운데 성령님이 말씀으로 내게 와 닿아서 평생 오늘을 기억하는 은혜가 있기를 원합니다.

 

가을, 하늘을 바라보며 살아가는 모든 생물은 변화합니다.

색깔이 바뀌든지, 잎새가 떨어지든지, 물들던지 변화가 일어납니다. 이것은 우리 역시 동일합니다. 시간이 가고 하나님을 온전히 만나면 작은 변화가 시작됩니다. 말이 바뀌고, 생각이 바뀝니다. 우리가 한주 어떻게 살면서 변화를 체험했는지 간증하고 고백할 수 있었던 것이 초대교회 성도들의 힘이었습니다. 당신의 삶에 변화가 일어나길 기도합니다. 당신의 인생이 하나님과 함께 잘 익어가서 좋은 열매가 되길 기도합니다. 글/이재학

  • 김가람 19-09-01 20:46
    만물이 아름답게 물들어가고 추수하는 때에 성숙한 신앙으로 살아가길 소망합니다.
  • 이경학 19-09-01 21:58
    하나님을 만나는 카이로스의 때가 바로 이  가을이 되게 하소서!!
  • 김경아 19-09-03 18:08
    모든 순간이 하나님의 은혜가 개입하는 시간되길 기도합니다.

목회서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9 20190915 가을에는 침묵하십시오 + 2 이재학 19.09.14 9
188 20190908 사랑은 다시 뛸 수 있는 힘입니다 + 2 이재학 19.09.08 64
» 20190901 우리 인생도 익습니다 + 3 관리자 19.09.01 41
186 20190825 첫 가을 + 2 이재학 19.08.25 58
185 20190818 인생의 가을을 아름답게 사세요 + 4 이재학 19.08.18 70
184 20190811 지금, 우리의 삶이 책이 됩니다 + 4 이재학 19.08.11 100
183 20190728 죽어가는 모든 것을 사랑해야지 + 3 이재학 19.07.28 103
182 20190721 하늘땅교회는 아이들의 미래입니다 + 2 이재학 19.07.21 104
181 20190714 여름에도 우리 아이들은 자라납니다 + 2 이재학 19.07.14 112
게시물 검색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