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서신

19-06-02 07:04

20190602 6월, 당신의 인생이 꽃피웁니다

이재학
댓글 2

​​

 

사랑하는 여러분, 벌써 한해의 절반이 다가왔습니다.

자기 나이만큼 세월이 흐른다고 합니다. 가는 시간이 오는 시간보다 더 빠릅니다. 이런 상황 속에 한 공동체에서 믿음을 함께 하고 한 가족이 되었다는 것은 얼마나 기쁜 축복인지 모릅니다. 저 역시 목회를 하면서 성도들의 삶이 새롭게 시작되고 열매 맺는 모습이 좋습니다.

 

어찌 보면 늦은 것은 하나도 없습니다.

지금이 가장 빠른 시간입니다. 후회하고 있는 것보다 지금 나부터 여기서 하나님의 은혜로 다시 시작하는 것이 손해를 덜 보는 인생입니다.

 

다시 시작하기는 어렵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예수의 이름으로 다시 사는 인생입니다. 도전할 꿈이 있고, 기도할 제목이 있는 사람은 멋지게 인생을 살아가고 있는 것입니다. 우리가 예수를 믿고 누군가의 인생을 축복할 수 있는 영광을 얻은 것은 은혜입니다. 우리 삶의 모든 날이 하나님의 축복을 나누며 사랑하는 시간이 되길 기도합니다.

 

지금 준비하고 계신 꿈이 있습니까?

하나님을 만나면 가슴이 뜨거워집니다. 견딜수 없습니다. 그래서 용광로 속에 뛰어 들게 됩니다. 무엇이라도 주를 위해서 사는 인생으로 바뀝니다.

 

성경에는 때가 악하므로 세월을 아끼라는 말이 있습니다.(에베 5:15) 여기서 세월을 아낀다는 것은 기회를 붙잡는다는 의미입니다. 우리에게는 그냥 흘러가는 시간은 하나도 없습니다. 다만 그 시간을 주님을 위해 일할 기회를 삼는 것이 중요합니다. 시간은 기다려주지 않습니다. 우리의 믿음도 날마다 주어진 시간을 누리는 것이 아닙니다. 오늘이라는 선물을 받은 자가 내일도 누리는 것입니다. 지금 여기서 다시 당신의 믿음을 예수의 이름으로 시작해 보십시오. 그 첫 번째는 모든 일에 참여하넌 반응입니다. 글/이재학

  • 이경학 19-06-03 10:56
    예수님의 이름을 선포하는 인생이 되길 기도합니다!!
  • 김가람 19-06-04 23:06
    주님의 시간 귀하게 사용하길 원합니다.

목회서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8 20190623 우리는 또 다시 사는 은혜로 사는 삶입니다 + 2 이재학 19.06.23 12
177 20190616 교회는 함께 만들어가는 공동체입니다 + 3 이재학 19.06.15 33
176 20190609 성령이여 내게 임하소서 + 3 이재학 19.06.09 57
» 20190602 6월, 당신의 인생이 꽃피웁니다 + 2 이재학 19.06.02 65
174 20190526 누구에게나 비바람이 있습니다 + 4 이재학 19.05.26 67
173 20190519 우리의 사명은 기다리는 것입니다 + 4 이재학 19.05.19 80
172 20190512 가정안에 안아주기 시작하십시오 + 4 이재학 19.05.12 97
171 20190505 생각이 모여서 글이 됩니다 + 2 이재학 19.05.05 91
170 20190428 아주 작은 것이 주는 행복을 누리십시오 + 4 이재학 19.04.28 109
게시물 검색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