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서신

19-05-05 01:29

20190505 생각이 모여서 글이 됩니다

이재학
댓글 2

  

사랑하는 여러분, 저는 글을 쓰는 사람을 좋아합니다.

믿는 모든 자들이 글을 쓰기를 바랍니다. 성도들에게도 글씨기 특강을 한 적이 있습니다. 때가 되면 시습작을 나눌 생각입니다. 글을 쓴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글이란 생각이 모여야 글이 되기 때문입니다. 글을 쓰기 위해 생각하는 힘을 길러야 합니다. 그래서 때로는 사색이 필요하고, 여행이 필요하고, 고민도 하고, 묵상도 할 때, 같은 것을 더 깊이 다르게 볼 수 있는 에너지가 생깁니다.

 

우리가 접하는 성경 말씀은 독특한 글쓰기 방식이 있습니다. 세상의 방식이 아니기에 진리를 써 놓은 것이지만 하나님을 사랑했던 누군가가 글로 남기지 않았다면 우리는 예수님의 말씀을 들을 수 없습니다. 역사가 바뀌어도 글은 남습니다. 모든 자를 다 지배해도 문필가를 이길 힘은 없습니다. 최고의 자기 표현은 글입니다. 그래서 일제 강점기에도 저항시를 썼습니다. 그들이 남긴 글이 지금도 우리의 얼이 되고, 정신이 되는 것을 보면 글이 남아 있다는 것은 너무 중요합니다.

 

가정의 달입니다.

표현이 서툰 것은 오해가 됩니다. 오해가 이해가 되지 못하기에 다툼이 생깁니다. 그런데 표현은 글쓰기부터 시작할 수 있습니다. 자기 생각과 마음을 글로 표현해 보는 것이 중요합니다. 말로 표현하지만 글로 표현하던 연애가 있었습니다. 글로 자기 마음을 드러내는 일이 없어진 오늘날을 생각하면, 우리의 말이란 오히려 다툼의 이유가 됩니다.

 

5월, 당신의 삶에 자기 글 책을 준비하면 어떨까요.

그것이 꼭 문학적인 글이 아니어도, 기도제목을 나누고 묵상한 말씀 노트, 가족 안에 주고 싶은 편지를 담은 노트, 가족신문 등 글을 써보면 좋겠습니다. 글을 쓸 때 우리는 치유를 경험합니다. 생각이 정화되고, 언어가 정화되면 세상은 밝아집니다. 글/이재학

 

  • 김가람 19-05-05 19:33
    글로리(Glory)마인드하고 세상에서 그리스도의 향기로 살아가길 소망합니다^^
  • 이경학 19-05-05 22:50
    삶과 신앙을 글로 진솔하게 표현하는 것이 참 놀라운 능력이 있네요~~

목회서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3 20190519 우리의 사명은 기다리는 것입니다 + 4 이재학 19.05.19 22
172 20190512 가정안에 안아주기 시작하십시오 + 4 이재학 19.05.12 35
» 20190505 생각이 모여서 글이 됩니다 + 2 이재학 19.05.05 29
170 20190428 아주 작은 것이 주는 행복을 누리십시오 + 4 이재학 19.04.28 51
169 20190421 신앙은 부활의 주님으로 사는 것입니다 + 3 이재학 19.04.21 44
168 20190414 다윗처럼 詩를 쓰십시오 + 4 이재학 19.04.14 71
167 20190407 부족함의 은혜 + 4 이재학 19.04.07 65
166 20190331 때가 되면 다 피어납니다 + 3 이재학 19.03.31 71
165 20190324 나는 준비된 예배자입니까? + 3 이재학 19.03.24 93
게시물 검색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