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서신

18-12-02 08:35

20181202 기다림이 있는 인생은 행복합니다

이재학
댓글 3

 

사랑하는 여러분, 오늘은 아기 예수님이 이 땅 가운데 오시길 간절히 바라는 대강절 첫 주입니다. 대강절 첫 주는 기다림과 소망의 촛불, 둘째 주는 회개와 빛의 촛불, 셋째 주는 사랑과 나눔의 촛불, 넷째 주에는 화해와 만남을 촛불을 밝혔습니다.

 

우리에게 기다림이 있다는 것은 간절한 기도가 있다는 것입니다. 기다림이 있다는 것은 보이지 않는 곳에 소망이 있다는 것입니다. 아마도 기다림이 있다는 것은 살아있다는 증거일 것입니다. 기다림이 있다는 것은 고독가운데서 반드시 만나야 할 만남이 있다는 것입니다.

 

올 성탄절은 더욱 아기 예수님을 간절히 바라게 됩니다.

교회위에, 믿는 교우들 위해 아기 예수님이 찾아오셔서 더욱 놀라운 사랑을 부어주시길 기도합니다. 세 살이 된 하늘땅교회위에 찾아오셔서 직접 만나주시길 기도합니다.

 

아직도 사랑이 있는 곳은 기적이 일어납니다.

어제는 성탄 트리를 만들던 어린이교회 한 아이가 선교사가 되고 싶다고 고백을 했습니다. 무엇이 그 가슴을 뜨겁게 했던 것일까요? 세상 어느 곳이든 복음의 메아리가 퍼져 나가 사랑하며 살아도 모자른 세상임을 가르쳐주고 있습니다.

 

올 성탄절은 블루크리스마스로 보냅니다.

더욱 더 낮은 곳을 바라보면 우리가 함께 해야 할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늘진 곳에 빛이 닿으면 생명이 살아날 수 있는 분들이 있습니다. 사랑으로 깨워야 할 우리의 친구들이 있습니다. 함께 걸어 가야할 이웃을 찾아가는 용기가 있기 바랍니다.

 

아기 예수님의 오심은 어쩌면 죽기 위함입니다.

자신의 보혈을 다 쏟고 아낌없이 주기 위해 이 땅에 오셨습니다. 그 사랑을 교회가 이어나가야 합니다. 우리 주변에 한 번 더 응원의 박수가 필요한 분은 없는지 살펴보길 원합니다. 글/이재학

 

  • 이경학 18-12-02 23:57
    기다림이 없이 이루어지는 것은 하나도 없는 것 같습니다~~
  • 오성환 18-12-03 13:35
    "사랑한다!" 이것이 쉽지 않은거 같습니다. 자신을 희생하며 자녀를 구하는 부모의 사랑을 강조하신 성경의 말씀이나 예수님의 행보를 보면 경외심이 생깁니다. 저 자신도 부족하지만 제가 할 수 있는 선에서 사랑을 실천 할 수 있도록 기도하겠습니다.
  • 이재학 18-12-03 14:38
    사랑, 그 이름만으로 가슴이 뜨거운 공동체 소망합니다.

목회서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1 20181209 우리 인생에 꼭 경험해야 하는 일이 있습니다 + 3 이재학 18.12.09 32
» 20181202 기다림이 있는 인생은 행복합니다 + 3 이재학 18.12.02 35
149 20181125 우리 인생에 겨울이 찾아왔습니다 + 3 이재학 18.11.25 47
148 20181118 은혜를 사모하는 자가 이깁니다 + 4 이재학 18.11.18 58
147 20181111 노래하는 인생을 축복합니다 + 2 이재학 18.11.11 58
146 20181104 하늘땅교회는 본질과 공동체를 꿈꿉니다 + 3 이재학 18.11.04 77
145 20181028 다시 써가는 교회이야기 + 3 이재학 18.10.28 85
144 20181021 하나님의 은혜를 잘 간직하십시오 + 3 이재학 18.10.21 98
143 20181014 인생을 잘 가꾸는 지혜를 구하십시오 + 3 이재학 18.10.19 79
게시물 검색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