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서신

18-11-25 08:42

20181125 우리 인생에 겨울이 찾아왔습니다

이재학
댓글 3

 

 

사랑하는 여러분, 우리는 사계절을 누리는 혜택을 입었습니다. 대한민국에 태어났기에 누릴 수 있지만 하나님의 섭리안에서 보면 너무 의미가 있습니다. 천지만물을 지으신 주님의 손길을 보고 느낄 수 있는 것은 축복입니다. 그만큼 세월의 흐름을 놓치지 않고 살아가는 것은 축복입니다.

 

어느날 문득 혼자 여행을 가고 싶기도 하고, 더 늦기전에 친구들을 만나고 싶기도 하고, 지나간 추억을 곰곰이 씹으며 산다는 것은 축복입니다.

 

우리 인생에 겨울이 찾아옵니다.

이 많은 시간들을 살면서 생각하지 못했던 겨울이 찾아옵니다. 주님안에서 살아가고 있음을 인정하든지, 하지 않던지 우리는 겨울을 맞이해야 합니다.

 

겨울이 오면 준비를 해야 합니다.

어려서 겨울을 준비하는 일을 보았습니다. 땔감을 준비합니다. 겨우내 불을 지필 땔감을 합니다. 군대에서도 겨울을 준비합니다. 싸리빗자루를 만드는 일을 합니다. 전방은 눈이 많이 오다보니 쓸 것이라고는 빗자루밖에 없습니다.

 

오늘 바울은 “너는 어서 속히 내게로 오라”(딤후 4:9)

“너는 겨울 전에 어서 오라”(딤후 4:21) 겨울이 오기전, 후회하기 전 바울에게로 올 것을 디모데에게 말씀합니다. 더 늦어지면 오고 싶어도 올 수 없고, 가고 싶어도 갈 수 없기에 하는 말씀입니다.

 

우리는 크로노스의 시간을 삽니다.

과거, 현재, 미래, 어제, 오늘, 내일을 삽니다. 하지만 더 늦어지기 전에 우리 인생에 찾아오시는 하나님의 시간, 카이로스를 살아야 합니다. 주안에 사는 인생이 복된 것이기 때문입니다. 글/이재학

 

  • 이경학 18-11-26 10:59
    늘 하나님의  때에 민감한 사람이 되길 기도해봅니다~~
  • 오성환 18-11-26 13:41
    얼마 전부터 크로노스, 카이로스를 곱 씹고 있습니다. 같은 시간을 살지만 의미가 부여되는지 그렇지 아니한지 고민하게 됩니다. 전 겨울전에 도착한거 같습니다^^ 한해가 어찌 간지 모르게 갔습니다만 한가지 제 인생의 변화는 그렇게 개신교를 욕하고 싫어하던 제가 단 한 번도 교회를 빠지지 않고 다니고 있다는 것입니다. "주님의 계획"을 체험하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몸으로 느끼는 온도보다 마음으로 더욱 따뜻해 짐을 느낍니다.
  • 김경아 18-11-28 14:22
    우리 삶에 개입하시는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목회서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3 20190519 우리의 사명은 기다리는 것입니다 + 4 이재학 19.05.19 22
172 20190512 가정안에 안아주기 시작하십시오 + 4 이재학 19.05.12 35
171 20190505 생각이 모여서 글이 됩니다 + 2 이재학 19.05.05 28
170 20190428 아주 작은 것이 주는 행복을 누리십시오 + 4 이재학 19.04.28 51
169 20190421 신앙은 부활의 주님으로 사는 것입니다 + 3 이재학 19.04.21 44
168 20190414 다윗처럼 詩를 쓰십시오 + 4 이재학 19.04.14 71
167 20190407 부족함의 은혜 + 4 이재학 19.04.07 65
166 20190331 때가 되면 다 피어납니다 + 3 이재학 19.03.31 71
165 20190324 나는 준비된 예배자입니까? + 3 이재학 19.03.24 93
게시물 검색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