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서신

18-11-11 09:13

20181111 노래하는 인생을 축복합니다

이재학
댓글 2

 

사랑하는 여러분, 성경은 노래입니다. 시편과 예례미야애가는 노래입니다. 시대가 암울할수록 수금을 타기도 하고, 시를 짓기도 했습니다. 모두가 노래를 불렀습니다. 그 노래의 중심은 하나님을 경배하고 찬양하는 것입니다. 사막과 강가에서도 노래했던 백성들은 망하지 않았습니다. 정말 좋은 노래는 가슴 깊이에서 나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오늘 하늘땅교회는 세상을 향하여 노래를 부르려고 합니다. 우리가 노래로 소망을 전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낮은 곳에서 서서히 퍼져나가는 노래는 힘이 있습니다. 한 사람의 입에서 시작한 노래가 모두를 움직일 수 있습니다. 우리는 구원의 감격을 노래합니다. 그 기쁨을 이기지 못하셨던 주님의 축복을 생각하면 감사하여 노래합니다. 받은 은혜 때문에 눈물로 노래합니다.

 

나의 삶은 노래입니다.

가난한 다락방에 살아도 늦은 밤까지 시(詩)를 노래했습니다. 한 번도 가난을 원망하지 않았습니다. 대문밖은 민주화운동의 끝이 한창이었을 때 저는 노래했습니다. 젊은 청춘의 때, 하나님을 알게 되면서 노래가 바뀌었습니다. 그러나 진정한 소망이 나로부터 시작되고, 하나님으로부터 시작됨을 알게 되었습니다.

 

예레미야는 그발 강가에서 노래합니다.

“내 마음이 그것을 기억하고 내가 낙심이 되오나 이것을 내가 내 마음에 담아 두었더니 그것이 오히려 나의 소망이 되었사옴은 여호와의 인자와 긍휼이 무궁하시므로 우리가 진멸되지 아니함이니이다 이것들이 아침마다 새로우니 주의 성실하심이 크시도소이다”(애가 3장 20-23절) 글/이재학

 

  • 이경학 18-11-11 23:50
    소망을 노래하는 사람이 되겠습니다!!
  • 오성환 18-11-12 09:38
    지난 주 '작은 음악회'를 보면서 '작지않은 음악회'라는 생각이 들었는데요. "교회"를 합창하면서 "딱 '하늘땅교회'를 노래하고 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서로 손 잡고 노래하며 나아가겠습니다.

목회서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1 20181209 우리 인생에 꼭 경험해야 하는 일이 있습니다 + 3 이재학 18.12.09 32
150 20181202 기다림이 있는 인생은 행복합니다 + 3 이재학 18.12.02 34
149 20181125 우리 인생에 겨울이 찾아왔습니다 + 3 이재학 18.11.25 47
148 20181118 은혜를 사모하는 자가 이깁니다 + 4 이재학 18.11.18 56
» 20181111 노래하는 인생을 축복합니다 + 2 이재학 18.11.11 58
146 20181104 하늘땅교회는 본질과 공동체를 꿈꿉니다 + 3 이재학 18.11.04 77
145 20181028 다시 써가는 교회이야기 + 3 이재학 18.10.28 85
144 20181021 하나님의 은혜를 잘 간직하십시오 + 3 이재학 18.10.21 98
143 20181014 인생을 잘 가꾸는 지혜를 구하십시오 + 3 이재학 18.10.19 79
게시물 검색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