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서신

17-07-30 08:31

20170730 하나님의 비전을 따라 광야로 갑니다

이재학
댓글 1

 

사랑하는 여러분, 하늘땅교회는 건강한 교회에 대한 비전을 가지고, 단순하고(simple), 천천히(slow), 작은(small) 공동체를 지향하며 지금까지 걸어왔습니다. 그러나 그 이유는 세상 속에 예수 그리스도를 따라 살아가는 삶 자체가 영향력이 됨을 믿기 때문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늦은 나이에 신학을 하게 되어 지금까지 줄기차게 교회론, 말씀과 선교, 우리 시대읽기라는 큰 주제를 가지고 신학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첫 사역지에서 교회가 갈라지는 아픔을 겪고 난 뒤 건강한 교회에 대한 고민을 누구보다 많이 하게 되었습니다. 무엇보다도 제 자신을 내려놓는 싸움을 위해 더 광야로 주님 마음 따라 살려고 했습니다. 그때마다 외로움이 찾아오고 벗어나고 싶은 유혹도 있었습니다. 그러나 날마다 성령님은 찾아오셔서, 아무도 오지 않는 곳에 나는 너에게 이미 와 있다고 말씀하셨습니다. 할 수만 있으면 웃음이 있고, 자유가 있고, 사람들의 생각이 커져서 패러다임 자체가 바꾸는 사역을 했습니다. 어쩌면 지금까지 성도님들이 하늘땅교회를 귀하게 여기고 성령님께 따라온 결과가 오늘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늘땅교회는 제자 되고, 제자 삼으라는 지상에서의 마지막 주님의 명령 때문에 선교에 모든 것을 맞추고 있습니다. 예배도 선교요, 소그룹도 선교요, 사회봉사도 선교요, 우리의 사랑도 선교적, 복음적 삶이길 바라며 여기까지 왔습니다.

 

이제는 부득이하게 지금의 장소를 내려놓고 새로운 곳으로 이전을 해야 합니다. 물론 더 가지지 않기 위해 떠나는 것이어서 괜찮습니다. 할 수만 있으면 지역을 떠나지 않고 제자리를 지키려고 합니다. 가급적 다리가 아파도 오실 수 있는 곳이고, 연중무휴 찬양하고 떠들어도 좋은 광야였으면 합니다. 이 일을 위해 3년의 시간동안 6번의 릴레이금식기도회를 각각 40일씩 하였습니다. 그때마다 옮기지 않은 것은 우리가 먼저 교회가 되기 위함입니다. 지금도 부족합니다. 그러나 약속의 말씀과 비전을 따라 갑니다. 함께 아름다운 공동체의 일원이 되십시오. 글/이재학

 

  • 이경학 17-07-31 10:29
    하나님이 주신 마음을 따라 한 걸음씩 믿음으로 걸어갑니다^ ^!!

목회서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3 20171224 크리스마스의 추억/詩 고은영 + 1 이재학 17.12.24 277
102 20171217이천십팔년도는 이미 시작되었습니다 + 1 이재학 17.12.17 284
101 20171210 주님이 머무시는 교회를 꿈꿉니다 + 1 이재학 17.12.10 284
100 20171203 하나님, 모든 것이 주의 은혜입니다 + 1 이재학 17.12.03 311
99 20171126 마지막 한 달이 남았습니다 + 1 이재학 17.11.26 307
98 20171119 올 한해 잘 마무리하십시오 + 1 이재학 17.11.19 305
97 20171112 말씀으로 다시 삶의 기초를 쌓으십시오 + 1 이재학 17.11.12 319
96 20171105 지금 여기서 노래합니다 + 1 이재학 17.11.05 302
95 20171029 작음을 부끄러워말고 자랑합시다 + 2 이재학 17.10.29 320
게시물 검색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