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서신

15-12-20 14:15

20151220 하나님이 세우셨습니다

이경학
댓글 1
b194d3ca55e2a0213a8a71748705a3d0_1450684

사랑하는 여러분!

오늘 하늘땅교회는 처음으로 직분자가 세워집니다. 한 교회가 세워지기까지는 충성스러운 일꾼들이 있습니다. 자기의 직분을 감당하는 지도자들이 있습니다. 초대교회에도 감독과 집사라는 직분이 있었습니다. 하늘땅교회도 함께 하나님의 나라를 이루어 갈 직분자가 세워집니다. 받는 자는 두렵고 떨림으로 받으며, 교회는 충성스럽게 감당하도록 격려와 기도를 해야 합니다.

 

직분자 교육을 하면서 결국 부족해서 못하겠어요!!”라는 고백이 있었습니다. 우리가 자격이 있어서 감당하는 것이 아니기에, 하나님이 오히려 기뻐하실 고백이었습니다. 우리는 주신 직분을 망각하지 말고 잘 감당해야 합니다. 이것은 그리스도의 몸 된 교회와 하나님 나라를 위해 주님이 세우신 것입니다. 또한 직분은 섬김을 받는 자리가 아니라 섬기는 자리입니다. 계급이 아니며 또 하나의 십자가를 짊어지는 마음이어야 합니다. 물론 직분을 잘 감당한 자에게 주시는 하나님의 상급이 있음을 우리는 알기에, 충성스럽게 살아갑니다.

 

오늘 직분을 받으시는 분은 한 시대의 어려움을 잘 이겨내고, 인생에 있어서 주님을 만나고 새로운 삶을 살게 되신 분들입니다. 또한 가장 가난하고 연약한 분들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누구보다도 하나님을 향한 열심히 있었습니다. 또한 생명 낳는 일을 위해 신앙고백과 간증이 세상 가운데 있었습니다. 또한 자신의 것을 아끼지 않고 드리는 종이었습니다.

 

오늘 집사라는 임직을 받으시는 분들은 참으로 하나님께 영광입니다. 세상에서 가장 고귀한 하나님의 직분을 받는 일입니다. 저 역시 직분을 목전에 두고 목회자로 부름받았습니다. 저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하나님의 일이 집사의 직임입니다. 충성되이 여겨 세우신 하나님의 직분을 끝까지 하나님의 덕을 세우는 것에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이재학

 

  • 이경학 15-12-21 19:54
    아멘!! 하나님께서 세우셨으니 하나님께 합당히 쓰임받기 원합니다!!

목회서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9 20151213 하나님, 모든 것이 주의 은혜였습니다 + 1 인기글 이재학 15.12.15 1223
» 20151220 하나님이 세우셨습니다 + 1 인기글 이경학 15.12.20 1095
137 20160501 우리의 가정을 믿음으로 세워야 합니다 + 2 인기글 이경학 16.05.01 1069
136 20151227 인생은 뒤돌아보면 은혜입니다 + 2 인기글 이경학 15.12.27 1064
135 20160131 신앙은 영원한 것을 붙잡는 훈련입니다 + 3 인기글 이재학 16.01.31 1013
134 20160110 말씀을 나누고 먹는 예배가 좋습니다 + 2 이재학 16.01.10 987
133 20160327 하늘땅교회는 광야에서 부활소식을 듣습니다 + 1 이경학 16.03.27 985
132 20160320 지금 주님 가신 길 걸어갑니다 + 1 이경학 16.03.20 984
131 20160207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 + 1 이재학 16.02.07 979
게시물 검색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위로 가기